• 메인
  • 세무회계정보
  • 세무뉴스
文대통령 "2.28 민주운동은 한국 최초의 민주화운동" 20180228111808

문재인 대통령은 28일 오전 11시 대구 콘서트하우스에서 국가기념일 지정 후 '첫 정부 주관 기념식'으로 열린 2.28 민주운동 기념식에 참석했다.

문 대통령은 이에앞서 대구 두류공원 2.28 민주운동기념탑 광장에서 진행된 기념탑 참배했다.

이번 행사참석은 그동안 민간 주도로 진행되어 오던 2000년 제40주년 기념식에 현직 대통령으로선 처음 참석했던 김대중 대통령 이후 18년 만에 문 대통령이 첫 정부 주관 기념식에 참석하는 의미를 갖고 있으며, 과거 선배들의 민주운동과 미래세대의 민주주의 정신을 연결해 과거와 현재 그리고 미래를 잇는 상징적 행사로 진행됐다.

문 대통령은 기념사에서 광복 이후 최초의 학생민주화 운동인 2.28 민주운동의 역사적 의미를 높이 평가하고 '2.28 민주운동은 대한민국 최초의 민주화운동'이라는 점을 강조했다.

2.28 민주운동의 국가기념일 지정은 범시민위원회를 중심으로 한 124만명의 서명과 5.18 광주민주화운동 관련 단체 등의 전국적인 참여가 큰 힘이 된 바 있다. 그 의미를 살려 이번 기념탑 참배와 기념식에 2.28 운동 참가자는 물론, 3.15의거, 4.19혁명, 5.18운동 관계자가 함께했다.

1960년 대구지역 학생들이 독재와 부정선거에 맞섰던 역사적 의미를 계승하기 위해 지난 2월 6일 국가기념일로 지정된 '2.28 민주운동'은 3.15의거, 4.19혁명의 기폭제가 되었다.

당시 2.28 민주운동에 참여했던 학교와 인원은 8개 학교(경북고, 대구고, 경북사대부고, 대구상고(현 대구상원고), 대구농고(현 대구농업마이스터고), 대구공고, 경북여고, 대구여고), 1,720여명으로 알려져 있다.


[저작권자 ⓒ 조세일보(http://www.joseilbo.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근로장려세금' 청년 단독가구에도 지급한다
맥라렌 새 모델‘세나’영국서 베일 벗고 내년 한국으로 **